이슈

[5Q정치] 재난지원금, 쇼핑몰·대형마트에서 쓸 수 있나요?

다음달 4일부터 사이트에서 금액 확인
카드회사 홈페이지나 주민센터·은행 등 방문해 신청
기부 금액은 자유롭게…15% 세액공제 혜택

29일 국비 12조2000억원 규모 2차 추경경정예산안(추경)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사상 첫 긴급재난지원금이 다음달 13일부터 지급될 예정이다. 어떻게 신청해야 받을 수 있고, 또 기부할 경우 어떤 절차를 거쳐야 하는지에 대한 궁금증이 많다. 본지가 신청부터 수령, 기부까지 문답 형식으로 풀어봤다.

원본링크

[오늘의 운세] 5월 1일 금요일 (음력 4월 9일 甲辰)

  36년생 반갑지 않은 손님이 기쁜 소식을. 48년생 지나친 운동은 건강 해친다. 60년생 승산 없는 싸움 피하라. 72년생 비뇨기과·부인과 진찰. 84년생 자식 키워 봐야 부모 심정 알지. 96년생 지고도 이길 때 있다.
  37년생 위험한 투자는 금물이니 안전 자산에 매진. 49년생 쇠[金]있는 성씨를 경계. 61년생 배우자에게도 말하지 마라. 73년생 지인 통해 뜻밖의 기회가. 85년생 화려한 것에 집착 마라. 97년생 문서는 주지도 받지도 마라.
  38년생 모든 재산을 한 배에 싣지 마라. 50년생 평탄한 하루. 62년생 감정 누르고 이성 깨우도록. 74년생 다급한 상황에서 실수 염려. 86년생 때 못 만난 천리마 소금 수레 끈다. 98년생 자존심 건드리는 언사는 절대 주의.
  27년생 동쪽 대문을 이용하라. 39년생 사과는 빠를수록 좋다. 51년생 전문가나 경험자의 의견도 들어 보라. 63년생 검정색과 숫자 1, 6에 행운. 75년생 피라미는 폭우에도 쓸려가지 않는다. 87년생 부모와 가족에게 해답 있다.
  28년생 공유는 이롭지 않으니 독자 추진. 40년생 감언이설에 속지 마라. 52년생 ㄱ 성씨와 상의하라. 64년생 무엇보다도 안전이 제일. 76년생 자유와 방종은 엄연히 다르다. 88년생 방앗공이는 제 산 밑에서 팔아먹으랬다.
  29년생 변화를 꾀해도 좋은 날. 41년생 환경과 분위기 변화에 신경 써라. 53년생 말과 발이 빠르면 실언·실족 두렵다. 65년생 문서일은 서두르지 마라. 77년생 작은 관심이 큰 위로가. 89년생 곪은 것은 터져야 낫는다.
  30년생 아랫사람의 보살핌 기대. 42년생 인정에 사로잡히면 일 그르칠 수도. 54년생 뜻밖의 원행(遠行)에 행운이. 66년생 문명의 발상도 가혹한 환경이었다. 78년생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마라. 90년생 여가 생활로 기분 전환.
  31년생 서둘러 득 될 것 없다. 43년생 몸 따로 마음 따로. 55년생 쥐띠는 피하라. 67년생 질투와 시기심은 아무런 도움 안 된다. 79년생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는 이치를 잊지 마라. 91년생 이왕 할 일이면 지금 당장.
  32년생 고집부리면 될 일도 안된다. 44년생 대접받고 싶으면 먼저 대접하라. 56년생 건강관리에 주의. 68년생 막혔다면 한 박자 쉬어가도 좋다. 80년생 붉은색과 숫자 2, 7 행운. 92년생 선입견을 가지고 대처하면 후회막급.
  33년생 사소한 실수가 상대 괴롭힌다. 45년생 닭도 밀알이 있어야 달걀 낳지. 57년생 뱁새가 황새 따라가다 다리 찢어진다. 69년생 일이 술술 풀릴 듯. 81년생 누구도 인생 대신 살아 줄 수 없다. 93년생 포기할 거라면 빠르게.
  34년생 외로워도 홀로 가라. 46년생 집안이 답답해도 외출 삼가라. 58년생 갈지 않은 밭에 씨앗만 뿌려 봐야. 70년생 주위에 범띠 있다면 귀인. 82년생 말로 낸 상처는 말로 치료. 94년생 남모른 선행이 큰 보답으로 돌아온다.
  35년생 물[水] 있는 성씨가 귀인. 47년생 옛 동료를 만나 지혜 구해 봄이. 59년생 동업에도 때가 있다. 71년생 내 자존심만큼 상대방 자존심도 소중하다. 83년생 이미 지나갔다면 집착 마라. 95년생 이성(異性)의 유혹을 경계.

한소평 금오산방 강주 070-4792-7227

 

원본링크